기 본 정 보

제   목

경계선상의 호라이즌 1 ~하~

장   르

SF

글쓴이

카와카미 미노루

그린이

사토야스(TENKY)

옮긴이

정대식

펴낸곳

소미미디어

펴낸날

2014년 5월 17일

가   격

11,800원

비   고

예약판한정 책갈피, 마우스패드, 엽서, 클리어파일 동봉


취향에 따른 주관적인 평가

그   림

★★★☆
 얘는 흰자위가 있네?

이야기

★★★★

 세계의 운명을 둘러싸고 움직이는 각국의 교도원. 상대는 세계열강, 팔대용왕. 하지만 무사시 내에서는 설상가상으로 내분이 일어나는데... 하지만 바보 토리는 이런 분위기에도 상관없이 자신의 페이스대로 이야기를 끌고 나가는데, 과연?

감   상

- 뭐야, 이거! 상권보다 더 두껍잖아!

- 바보라... 바보... 바보... 일본역사는 잘모르지만, 지금까지의 행보를 보면 토리는 오다 노부나가를 모델로 한 것 같은 느낌이 든다.

- 마사즈미 귀여워!

- 나도 이런 소설을 써보고 싶어~

- 이 책은 라이트노벨이 아닙니다. 헤비노벨입니다.

이야기의 마무리, 하지만 본격적인 시작이라는 뉘앙스...

총   평

★★★★

 설정덕후와 가상역사덕후들을 위한 책. 수작秀作

잡   담

 상권보다 50%가량 분량이 증가한 하권입니다.

 다 읽는데 꽤나 힘들었네요.


 문제는 얼마전에 산 2권이 아직 남아있다는 거...


 언제 다 읽냐...OTL

Posted by 여울해달

댓글을 달아 주세요


기 본 정 보

제   목

경계선상의 호라이즌 1 ~상~

장   르

SF

글쓴이

카와카미 미노루

그린이

사요사스(TENKY)

옮긴이

정대식

펴낸곳

소미미디어

펴낸날

2014년 5월 17일 초판 발행

가   격

8,000원

비   고

예약판한정 책갈피, 마우스패드, 엽서, 클리어파일 동봉


취향에 따른 주관적인 평가

그   림

★★★☆

 뭔가 이상하다 했더니만, 흰자위가 안보이는 구나...

이야기

★★★★

 각국에 의해 분할 통치를 받고 있는 중세의 신주 일본. 아득히 먼 미래, 중주통합쟁란을 거쳐 인류의 명운을 걸고 성보를 토대로 역사를 재현하는 나라들. 그리고 각기 다른 의도를 가지고 미래를 개척하려는 사람들. 이 세계에서 학생들이 주도하는 학원 국가간의 항쟁이 시작된다.

감   상

- 보통 라이트 노벨의 2배 분량, 두껍다! 두껍다! 두껍다!
- 무슨 설명이 이리 장황해라고 생각했지만, 본편은 더 장황했다.

- 작품 고유의 설정과 고유명사 남발, 그리고 일본식 지명과 인명은 책의 몰입도를 방해하는 큰 요소가 된다.

- 가상역사물? 정확히는 일본 가상 역사물이지만... 위의 단점에도 불구하고 재미있다.

총   평

★★★★

 대체역사류나 방대한 배경설정을 좋아하는 독자들은 재미있게 읽을 수 있다. 수작秀作

잡   담

 엄청난 두께의 경계선상의 호라이즌입니다.

 그런데 이 두께를 가지고 있으면서도 1권을 완결짓지 못해서 상/하로 나뉘어 있다는 건...


 읽는데 거의 5달 가까이 걸렸네요.


 이 책만 구입하는 것이 아닌 이유도 있고, 노가다를 하다보니 책을 읽을 시간이 부족한 것도 사실이지만, 실상은 엄청난 두께에 질려서 읽을 엄두를 못낸 겁니다.


 2권도 샀는데...OTL

Posted by 여울해달

댓글을 달아 주세요


기 본 정 보

제   목

그랑크레스트 전기 ~무지개의 마녀 시르카~

장   르

판타지

글쓴이

미즈노 료

그린이

미유

옮긴이

한신남

펴낸곳

소미미디어

펴낸날

2014년 5월 17일

가   격

6,800원

비   고

초판한정 책갈피, 브로마이드, 클리어파일 동봉


취향에 따른 주관적인 평가

그   림

★★★☆

 괜찮다.

이야기

★★★☆

 혼돈이 지배하는 대륙, 사람들은 크레스트라 불리는 군주들의 비호 아래 살아왔지만, 이제는 그 군주들이 대륙을 혼란스럽게 만드는 원인이 되어버렸다. 그런 군주들을 경멸하는 마법사 시르카는 유랑기사 테오와 주종맹세를 하는데...

감   상

- 미즈노 료라니! 정말 오랜만에 듣는 이름이구나.

- 어... 아... 그러니까... 이거 영지확장 판타지 소설?

- 분명 테오가 주인공일 터인데... 왜 시르카가 주인공처럼 느껴지는 걸까?

- 캐릭터에 집중하기보다 이야기에 집중하는 구성과 전개는 호불호가 갈릴 듯...

총   평

★★★☆

 미즈노 료라는 이름 하나만 보고 선택한 작품. 라이트노벨이라기보다 정통 일판소에 가깝다. 범작凡作

잡   담

 로도스도 전기 시리즈로 유명했던(요즘 어린 독자들은 잘 모르겠지만...) 미즈노 료의 신작입니다.


 마계마인전이라는 제목으로 저의 10대 시절의 한 구석을 차지하고 있는 작품인데, 지금보면 구닥다리 냄새가 풀풀 풍기죠.^.^


 어쨌든 오랜만의 신작이라 구입해서 읽어봤습니다만, 좀 미묘합니다.


 저도 구식인간이라 이 작품이 취향에 맞지 않는 건 아닌데, 라이트노벨이라고 불리기엔 좀 미묘하다고 할까요?


 러브코미디가 대세인 요즘에는 안 먹힐지도 모르겠습니다.

Posted by 여울해달

댓글을 달아 주세요


기 본 정 보

제   목

나이츠&매직 2

장   르

이세계 로봇 판타지

글쓴이

아마자케노 히사고

그린이

쿠로긴

옮긴이

강동욱

펴낸곳

소미미디어

펴낸날

2014년 7월 17일

가   격

6,800원

비   고

초판한정 책갈피 동봉


취향에 따른 주관적인 평가

그   림

★★★★

 로봇, 멋있어~

이야기

★★★☆

 전편에서의 위기를 훌륭하게 벗어나 에르네스티. 국왕에게 엉뚱한 제안을 받은 그는 친구들과 학원 전체를 끌어들이는 대폭주를 시작한다. 그리고 마침내 실체를 드러내는 새로운 실루엣 나이트, 주변을 둘러싼 음험한 모략의 기운. 과연?

감   상

- 1권보다 훨씬 두꺼워진 분량, 본격적인 이야기의 시작이라는 듯한 결말. 하지만 그 전까지는 실루엣 나이트 만드는 설명에 집중되어 있어서 재미는 조금 떨어진 듯.

- 그래서 주인공은 언제 전용기에 타는 건데?

- 그 나이에 기사단장이 된 주인공... 뭐야, 이거 무서워.

총   평

★★★☆

 전형적인 한국 양판소 구성의 일본 작품. 설정놀음이나 심시티 류의 스토리를 좋아하는 사람에게 추천. 범작凡作

잡   담

 나이츠&매직 2권입니다.


 전편보다는 재미가 좀 떨어졌다는 느낌이네요.


 이야기의 대부분이 실루엣 나이트를 만드는 과정을 설명하는 것으로 채우고 있어서 말입니다.


 이런 류의 이야기를 좋아하는 편이라 나쁘지는 않은데, 작품 고유의 용어를 사용한 설명이 많다보니 가독성과 집중도가 떨어지는 것이 좀 지루하다는 느낌도 드네요.


 본격적인 이야기가 시작되는 3권을 기다려야 되겠네요.

Posted by 여울해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