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표지의 저작권은 해당 제작사에 있습니다. ※
※ 사진의 불펌을 금지합니다. ※

제목 : 디지털 데빌 사가(Digital Devil Saga)
장르 : 롤플레잉
품번 : SLKA-25300
발매일 : 2005년 9월 30일
제작 : 아틀라스(Atlus)
발매 : (주)에스엔에이치(SNH)
용량  : DVD 1매
==========================================================================================================
◇ 그래픽
  전작격인 녹턴의 엔진을 그대로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그래픽은 큰 변화가 없다.

◆ 사운드
 녹턴 보다는 약간 힘이 빠졌다고나 할까? 전작이 선이 굵은 음악 위주였다면 이번에는 대부분 섬세하게 곡들이 바뀌었다.
그리고, 성우진들이 배치되어 이벤트나 동영상에서 음성이 지원이 된다.
참, 시리즈 최초 오프닝에 보컬곡도 배치되었다.

◇ 스토리
  부족끼리 격렬한 분쟁이 벌어지고 있는 정크 야드.
주인공 서프들은 수수께끼의 물체 꽂봉오리에서 나온 광구에 의해 악마로 변신하는 힘 아트마로 각성하고 만다.
악마화한 사람들은 적의 고기를 갈라 찢고, 뼈를 으깨고, 그리고 먹는다.
수수께끼의 열쇠를 쥔 검은 머리의 소녀 세라와 진정한 적의 그림자를 쫒는 서프들이 기다리는 놀라운 진실이란?

◆ 시스템
 악마 합체와 대화, 교섭등은 사라지고, 녹턴에서 호평을 받은 프레스턴 시스템은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
또, 만트라 플로우라는 이름의 파워업 시스템이 추가되었는데, 기본적으로 녹턴 마가타마 대신 만트라를 다운로드 받아서 스킬을 사용하게 되는 것이다.
그리고, 악마 합체가 없는 대신 '먹는다'라는 개념이 추가되었는데, 악마를 먹음으로써 보다 많은 AP와 스키을 획득할 수 있게 되었다.
던전의 난이도도 전체적으로 내려간 느낌.

◇ 잡설
 2004년 7월 15일 일본 발매.
녹턴의 인기에 힘입어 발매된 후속작.
디지털 데빌 스토리가 아니랄 디지털 데빌 사가인 만큼 시나리오에서의 연결성은 없다.
페르소나 시리즈처럼 또하나의 새로운 작품이다.
게임 자체는 즐길만 하지만, 한글화가 되어 있지 않아서 동봉된 대사집만을 보고 플레이해야 하는데, 이미 한글화에 길들여져 버린 게이머들에게 크게 호평을 받지는 못했다.
국내에서는 단품외에도 1,2편이 합본이 되어 발매가 되기도 했다.(무지 비싸다. 77,000원, 한정판은 88,000원)
Posted by 여울해달